메인메뉴 바로가기
왼쪽메뉴 바로가기
하단메뉴 바로가기

사연참여 게시판

한 영혼을 구원하기 위해선 열정이 필요합니다 작성일 2019.07.10
작성자 청바지목사

#1

내 지갑은

두툼(?)합니다~

이황 선생님 10장 이상은 필수죠~

 

주중 교회 유초등부 아이들이 다니는 학교를

몰래 기웃거립니다~

숨어 있다가 !’

깜짝 놀라는 맛에 끊을 수 없죠~

 

'~ 먹고 싶지?'

'~'

전혀 빼지 않습니다~

그래서 이뻐요~

 

수줍게

문방구로 향합니다~

여름 최애 간식은 '슬러시~'

콜라맛 주세요~’


용감한 아이들은 통이 큽니다~

깜짝할 사이에

자석처럼 주변 친구들이 몰려왔습니다~

'이리와~ 우리 목사님이 아이스크림 사준데~'

지갑만 내 것이고 지갑 속에 돈은 만인(?)이 이용합니다~

문방구 냉장고를 뒤지더니

'목사님~ 300원짜리가 없는데요~ 설레임 먹어도 돼죠?'

언제 너희들이 물어보고 골랐니?

골라 놓고 물었지~

따라온 친구들은

얼떨결에 설레임 미소를 짓습니다~

 

그렇게 먹고 먹고

예배당 문으로

들어온 녀석들은

겨우 두 명입니다~

그래도 좋습니다~

아이스크림 하나로

어깨에 힘주는

향기 나는 아이들을 생각하니 좋습니다~


신나게 놀아주고,

신나게 사주고,

내 아들딸처럼

아끼고 사랑해줍니다~

학원이나 집으로 가는 길에

아이스크림을 먹으며 웃음 짓는

아이들이 아름답습니다.

이럴 때 목사는 힘이 납니다~

계속 새로운 아이들이

내 얼굴에 익숙해질 때까지

찾아가고 또 찾아가고

끊임없는 관계를 통해

한 영혼이라도 예수그리스도의 품에서

참 구원의 은혜를 누리길 기대하고 기도하고 기다립니다~

내일도 슬러시 사주러 가자~


#2

집에 막 들어왔는데,

막내아들이

어이없이 웃으며 말합니다~

"정모 다녀왔어요?

초등학생들하고 캄캄하도록

자전거 타고 오는 어른이

또 있을까요?"

 

"오냐! 여기 있다 이 녀석아~

어쩌든지 교회로 데리고 와야 할 것 아니냐~"

 

몇 주 전부터 남자아이들 2명이

교회를 출석합니다~

귀한 녀석들과 친하게 지내고 싶어

한 가지 제안을 했죠~

"토요일 오전 8시 자전거 타기!

물과 간식 챙겨오기!

친구들 몽땅 몰고 오기!"


첫 번째 라이딩은 나랑 아이들 2~

두 번째 라이딩은 우천취소~

그냥 넘어가면 안 되겠다 싶어서

라이딩 번개팅을 했죠~

소문 듣고 찾아온 아이들과

신나게 라이딩을 했어요~

철부지 목사는

아이들이랑 속도 레이싱을 펼쳤습니다~

전 당당히(?) 1등을 했구요~

 

땀 흠뻑 젖은 아이들에게

아이스크림으로 마음 홀릭~

쪽쪽 빨면서 가족 사항 조사 완료합니다~

교회 출석여부도 입력합니다~

 

그리고 잠시 기도했습니다~

"하나님!

사람 낚는 라이딩으로

한 영혼 한 영혼을

교회로 인도해주시고

예수님을 알아가는

해맑은 아이들이

되게 하옵소서!"

 

이번 주 토요일에 또 만나자!!ㅎㅎ


목록

프로그램 정보

Evening Praise
월~금 20:00~20:40
제작 신동영PD / 진행 김양희 집사

복잡한 하루를 마무리하는 시간에 편안한 마음으로 찬양중심으로 하나님 은혜로 힐링할 수 있도록 제작